10월 22일 목요일, 날씨: 구림

드디어 오늘 Windows 7 이 공식 출시되는 날이다.
어제 한국에서 생중계되는 블로거 윈도7 런칭행사를 새벽까지 보다가 늦잠자는 바람에 찌뿌둥 했지만, 바람도 쐬고 / 기분전환도 하고 / 쌓아둔 전자기기 분리수거도 하고 / 직접 출시 확인도 할겸 노스욕센터 FutureShop으로 향했다. 다운타운쪽 BestBuy매장에선 윈도7 런칭기념 축하행사도 한다고 했으나 거기까지 갈 상황은 아니므로 이쪽으로 만족 -.-)

새삼 느끼는 거지만 여름에서 바로 겨울이 된듯 조낸 추워졌다. 가을은 건너 뛴셈. 퀘벡은 벌써 눈내린다고 한다.

Mel Lastman Sq.

누르면 확대

목적지 건너편에있는 멜라스트먼 광장의 인공 사각호수(?). 시원하게 찰랑대는 이곳이었는데 어느새 얼음판이 되어있다. 사진의 180도 뒷편은 지난번에 한인학생들이 모여 광우병 촛불시위를 벌인 곳이기도 하다. 소규모지만.


퓨처샵 입구

누르면 확대

목적지 도착. 그런데 역시나..! 뭔가 새로운 간판이 눈에 띄는데?


간판

누르면 확대

그래 오늘 나온다.


먼저 물건을 보러가기 전에 맛이 간 전자기기들 분리수거과정을 거쳤다.
(전화기/전자사전/구형충전기/뻑난CD들/전지들/헤드셋/케이블 몇)
혹시 여기 사는 분들중 전자제품 폐기할게 있는 분들은 그냥 버리지 말고 이런곳을 찾길 바란다. 일반 재활용품과는 다르다. 여기에 참조링크.


이제 본 목적인 그것을 확인하러 Software코너에 가봤다. 있었다.

멀리본 진열대

누르면 확대

저기 뭔가 새로운게 있다.


진열대

누르면 확대

OS코너. 윗쪽에.


물건

누르면 확대

이거구나. 나왔구나. 멋지구나.


세가지 버전

누르면 확대

녹색 Home Premium과 푸른 Professional, 그리고 어둠의(?) Ultimate Edition.
예상대로 상당한 가격이다. 특히 얼티밋의 경우 Tax까지 포함하면 거의 400불 수준..


Windows Vista

누르면 확대

그 아랫쪽엔 말도많고 탈도 많았던 비스타들. 나름 훌륭한 OS였으나 악질 호환성과 특유의 무게감으로 XP와 7의 그늘에 가리워지고 말았다.
보라, 정말 어둡게 가리워졌다..



유료백신

누르면 확대

그 주위엔 요즘 소위 잘나간다는 '유료'백신들이 에워싸고 있다.
(특별히 이름표도 추가.ㅋ)


Back

뒷면

Side

측면


난 얼티밋까진 필요없고 프로를 보는순간 지름신이 강림했으나, 오랜동무 XP의 도움으로 지름신을 물리쳤다. 특별한 이유가 있지 않는한 이미 익숙하고 10여년간 최적화가 이루어진 2K/XP를 당분간 유지할 생각.


이상, 이렇게 확인하고 돌아왔다.
윈도7의 출시를 축하한다.



P.S. 그나저나 마소의 마케팅 홍보상술은 정말 무시무시하구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고무 호주머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위/본인에게 학교이메일 주소 있으시면 CDN 40불에 구매 가능하십니다. http://store.digitalriver.com/DRHM/servlet/ControllerServlet?Action=ContinueShopping&SiteID=msshca&Locale=en_CA&Env=BASE 윈도우 7 확실히 좋긴하니 고려해보시는것도. 수고하세요.

    2009.10.23 07:54 신고
    • BlogIcon GzGz 2009.10.23 1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 캐나다에서도 시작했군요. 이틀전만 해도 미국과 영국에서만 제공했는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미리 구해놓을순 있을듯.^^
      (일단은 XP를 고수할 예정입니다. 7은 좀더 지켜본 후에 갈아타야 겠네요.ㅎ)

1 ··· 37 38 39 40 41 42 43 44 45 ··· 154 

글 보관함

카운터

Total : 566,567 / Today : 7 / Yesterday : 28
get rsstistory!